유럽배낭여행, 런던 추천 뮤지컬 찰리와 초콜릿공장






유럽배낭여행, 런던 추천 뮤지컬 찰리와 초콜릿공장






미리 티켓 예약을 안하고 당일당일 사정을 따져가며 예약에

이전에 런던 방문 때 본 작품들을 제외하다보니 



예전엔 없었고 

지금은 생긴 새 뮤지컬

찰리와 초콜릿공장을 보게 되었다. 



당일 오전에 예약해서 23.75파운드 

뮤지컬 볼만한 가격에 구했다 - 물론 좋은 좌석까진 아니었지만 









아침부터 뮤지컬 예약하러 고고

찰리와 초콜릿공장의 경우 라이언킹과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하고 있어 

우선은 1순위로 라이언킹을 두었다. 











근데 티켓이 없음 ㅠ

이럴 줄 알았음 미리 할 걸 싶기도 하지만 

근처에 찰리와 초콜릿공장이 있기 때문에 자리를 옮겨 당일 예매로 













정가 자체도 나쁘지 않는 듯 








그렇게 티켓 GET 













제법 재미있게 뮤지컬을 구성했다 - 

책으로 처음 보고 그 다음 영화로 보고 이번엔 뮤지컬까지 

어떻게 그 롤리들을 표현할까 싶었는데 뮤지컬스럽게 잘 표현해서 볼거리가 풍성했다. 


실제로 아이들도 많이 와서 보고 있어 조금 시끄러운 감은 있었지만 

가족여행으로 런던을 방문하게 된다면 

라이온킹만큼이나 애들이 좋아할법한 요소들이 있어 추천한다. 











당연히 

공연 사진을 찍을 수 없어서 패스 ~ 

커튼콜도 촬영 불가인지라 없지만 - 

음악도 풍성했고 배우들도 좋았고 

개인적으로는 만족스러운 공연이었던 것 같다. 





딸기향기

때로는 홀로 그리고 때로는 함께 여기저기 방랑하는 청춘

    이미지 맵

    유럽/└ 잉글랜드.스코틀랜드 다른 글

    댓글 0

    *

    *

    이전 글

    다음 글